Home
23/11/2021

패키징의 미래: 선한 영향력으로서의 비즈니스

모든 이해관계자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것을 목표로, 비콥(B Corp) 생태계는 번창하고 있다

지난 몇 년간 증가하고 있는 기업 대표들의 커뮤니티는, 기업들이 안전하고 건강하며 환경을 존중하는 제품들을 판매하는 것에 만족하면 안 된다고 믿는다. 중요한 사회적 행위자로서, 기업들은 지역사회 강화, 환경적 행동 및 지배구조, 수익과 목적의 균형에 관여해야 한다. 2022년 초에, 쿼드백은 착한 기업이라는 공통의 목적을 추구하는 세계의 4,000개 이상의 비콥 인증 기업들 중 하나가 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패키징의 미래에 대한 전문가 및 파트너 인터뷰 시리즈 가운데 세 번째 기사에서, 우리는 좀 더 지속 가능한 경제를 구축하는 데 기업이 역할을 할 수 있는 문화적 변화를 지지하는 비영리 단체인 비랩 스페인(B Lab Spain)의 프로그램 및 파트너십 이사인 소피아 이사스멘디(Sofía Isasmendi)와 이야기를 나누었다.

비콥이란 무엇인가?

비콥은 선한 영향력을 위해 기업을 활용하는 세계적인 움직임을 가리킨다. 비콥 인증은 검증된 사회적이고 환경적인 실행, 공공의 투명성, 수익과 목적의 균형을 맞추기 위한 법적 책임에 있어서 최고 수준에 부합하는 기업들을 가리킨다.

사회가 직면한 가장 어려운 문제들은 정부와 비영리 단체만의 힘으로는 해결할 수 없다. 비콥 커뮤니티는 불평등 감소, 빈곤층 감소, 더 건강한 환경, 더욱 강력한 지역사회, 품위와 목적이 있는 좀 더 질 좋은 일자리의 창출을 목표로 일한다. 기업의 힘을 활용하여 비콥은 직원, 지역사회, 그리고 환경에 대한 긍정적인 영향력이라는 더 큰 목적으로 나아가기 위해 수익과 성장을 이용한다.

비콥 인증은 기업에 어떤 이득을 가져다줄까?

비콥은 세상에서 최고인 기업이 되기 보다는 세상을 위한 최고의 기업이 되는 것을 추구하는 혁신적이고 열정적이며 진보적인 기업 대표들로 구성된 새로운 생태계를 구축하기를 원한다.

비콥 인증 기업이 되면 얻을 수 있는 혜택에는 여러 가지가 있다. 리더 커뮤니티의 일원이 되고, 인재를 끌어 모으거나 직원들을 고용하며, 신뢰를 높이거나 믿음을 쌓고, 성과를 벤치마킹하고 개선하며, 장기적으로 기업의 미션을 보호할 수 있다.

기업이 사회와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개선하는데 비콥이 어떠한 도움을 줄 수 있을까?

인증 프로세스의 가장 큰 혜택 가운데 하나는 비임팩트평가(B Impact Assessment)로서 회사 전체의 사회적, 환경적 성과를 측정하는 무료 도구이다. 어떤 기업이라도 비임팩트평가를 활용하여 직원, 지역사회, 그리고 환경에 대한 기업 운영의 효과를 측정할 수 있고, 동종 업계의 다른 기업들과 비교할 수 있으며, 오랜 시간에 걸쳐 어느 정도 성과를 개선할 수 있다. 이미 기업이 지속 가능한 상태(혹은 그렇지 못한 상태)이더라도, 틀림없이 사각지대를 찾아내어 이해관계자들에게 좀 더 많은 혜택을 줄 수 있을 것이다.

비임팩트평가는 이해관계자를 의사 결정 과정에 참여시킴으로써 공급망, 근로자, 소비자, 그리고 환경에 좀 더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기 위한 파급 효과를 창출해내기 위해 기업들이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는 방법을 강조한다.

기업의 미래를 어떻게 그릴 수 있을까?

우리는 선한 영향력을 행사하기 위해 기업을 활용하는 글로벌 경제를 그린다.

이 경제는 새로운 유형의 기업인 비코퍼레이션(B Corporation)으로 구성되는데, 비코퍼레이션은 목표 지향적이며 단지 주주만을 위한 것이 아니라 모든 이해관계자들에게 혜택을 가져다준다.

비코퍼레이션이자 이러한 신흥 경제의 리더로서, 우리는 세계에서 추구하는 변화의 주체가 되어야 한다고 믿는다. 모든 비즈니스는 사람과 장소 모두를 중요한 요소로 간주하며 실행해야 한다.

제품, 실행과 수익, 비즈니스를 통해 어떠한 해도 끼치지 않고 모두에게 혜택을 줄 수 있어야 한다. 이를 위해서 우리는 서로 의지하고 서로에게, 그리고 미래 세대에게 책임 있는 자세를 가져야 한다는 이해를 가지고 행동해야 한다.

패키징의 미래는 우리의 산업을 변화시킬 트렌드와 기술에 대한 가치와 지식을 공유하는 쿼드백 파트너사와 전문가들과 이루어진 인터뷰 시리즈 중 하나이다.